레알!믿음

[웹소설]우주 밖의 소리를 향해...


우주 밖의 소리를 듣고자 나는 오늘도

목숨을 다해 기도를 한다.


출애굽기..를 읽는다.

만나를 주시는 장면을 본다.



새벽에 주시는 만나

만나는 어원이 히브어라고 한다.


‘이게 무엇이냐?’랴고 하는 히브리어란다.


http://www.mariasarang.net/bbs/bbs_view.asp?index=bbs_bible&no=136

http://www.torontoyoungnak.com/index_webzine.php?month=201309&idx=301


깍지벌레의 분비물이라고도 하는 주장도 있구먼..



나는 오늘도 정말 열심히 소리를 질렀다.

그리고, 전도도 하였다.

예수그리스도가 정말 부활했다고

하지만 그 누구하나...

귀담아 듣는 사람이 없었다.

그져..솜사탕을 먹고싶어하는 어린아이들 몇명밖에는..

그런데 참 희한한 것을 경험한다.


“예수님이 2000년 전에 이 땅에 왔었구요..

그 분이 우릴 대신해서 죽으시고 3일만에 부활하셨어요..

그 분이 우리의 진짜 주인입니다.”

라고 외치니..

내 스스로가 더 확신이 생기는 것이다.


그렇다 전도는 나 자신을 위해 하라고 하시는 것 같았다.

물론..전도라는 것이...

다른 사람들에게 부활예수님을 전하는 것이라고 하지만...


내가 경험한 것은..전도는

내 자신을 위해 하는 것임을 느꼈다.


부활에 대해서 예수님에 대해서도 확신이 생기지 않았는데...


제 3자에게 2000년 이야기를 해주면서...

내가 확신이 생기는 것이다...

참 희한한 일인것이다.


이것이 전도의 비밀인것 같다...

다음주는 정말 목숨걸로 이 복음을 전해보자...


미친이라고 사람들이 이야기할 정도로 말이다.

그럴때...닫혀 있던 나의 하늘문이 열리는 것으로 느껴졌다...



0 0